•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숭실대 전기공학부 학생·교수 공동으로 '나노포토닉스'에 연구 논문 게재

등록 2022.03.22 12:00: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숭실대 공과대학 전기공학부 박준정 학생·정해준 교수(좌측부터). 사진 숭실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숭실대 공과대학 전기공학부 박준정 학생·정해준 교수(좌측부터). 사진 숭실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선민 인턴 기자 = 숭실대학교(총장 장범식) 공과대학 전기공학부 박준정 학부생과 정해준 교수가 나노포토닉스에 '전파-인공지능을 통한 도파관 기반 바이오센서 설계'라는 제목의 논문을 게재했다고 22일 밝혔다.

나노포토닉스는 2012년부터 독일 출판사 드 그뤼에터(De Gruyter)가 출간하는 광학 분야 상위 6%에 해당하는 국제 학술지다.

본 논문은 바이오 마커가 탈착된 상태에서 도파관을 통과하는 전자기파의 투과를 최대화하고 바이오 마커가 부착된 상태에서 투과를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바이러스의 유무를 검출하는 방식을 제안했다.

바이오 마커가 탈착된 상태가 검진 결과의 '양성'에 해당하는 반면 바이오 마커가 부착된 상태는 분자 표적이 없을 때이므로 '음성'을 나타낸다.

바이오 마커 기술은 본 연구진 및 미국 MIT·미국 Siphox사의 선행연구에서 개발됐으며, 이는 기존에 연구된 고대비 바이오 마커를 기반으로 가장 효율이 높은 도파관 기반의 센싱 시스템이다.

전파-인공지능 기법은 ‘직접 시뮬레이션’과 ‘역전파 시뮬레이션’ 세트로 구성되어 있는데, 해당 연구는 '직접 시뮬레이션'에서 도파관을 투과한 전자기파를 계산한 후 이를 역전파 시켜 설계 공간의 성능 지수의 변화율을 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한편 본 논문은 미국 MIT 교수의 자문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지원하는 '글로벌 핵심인재양성 지원사업' <ar vr="" 기기="" 설계를="" 위한="" 광-인공지능="" 알고리즘="" 연구="">과제를 통해 수행됐다.</ar>


◎공감언론 뉴시스 smpark14@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