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식약처, 달걀 취급 업체 위생관리 실태 집중점검

등록 2022.07.07 09:45:23수정 2022.07.07 10:19: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1~22일 선별포장업체·수집판매업체 1079곳 대상 실시
달걀 선별·포장 유통제도 시행 여부 집중 점검 예정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여름철 달걀의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오는 11일부터 22일까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달걀 취급 업체의 위생관리 실태를 집중점검한다고 7일 밝혔다.

식약처는 기온과 습도가 높아지는 여름철에 미생물의 증식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달걀 취급업체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이번 점검을 실시한다.

점검 대상은 달걀을 선별·세척·포장하는 식용란선별포장업체, 마트·음식점 등으로 유통·판매하는 식용란수집판매업체 등 약 1079곳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달걀 선별·포장 처리 여부 ▲산란일자 등 달걀 껍데기 표시 여부 ▲물세척 달걀 냉장보관 여부 ▲식용에 부적합한 알 취급 여부 등이다.

 특히 식약처는 올해 1월 1일부터 가정용에서 업소용까지 확대 적용한 '달걀 선별·포장 유통제도'가 취급 업체 등에서 제대로 시행되고 있는지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달걀 취급 업체에 대한 안전관리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달걀을 안전하게 소비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ahk@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