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토스뱅크, 카드론 대환대출 잠정 중단

등록 2022.07.07 11:52: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주혜 기자 = 토스뱅크가 카드론 대환대출 서비스를 잠정 중단했다.

7일 금융권에 따르면 토스뱅크는 이달 초 카드론 대환대출 서비스를 잠정 중단했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시범 서비스를 하는 과정에서 기능을 고도화하고 추가할 부분과 서비스를 개선할 부분을 발견해 잠정 중단한 상태"라고 말했다.

토스뱅크는 최근 삼성카드의 카드론을 대상으로 대환대출 서비스를 시범적으로 운영해왔으며 대상 카드사를 추가 확대할 예정이었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재개 시점이나 대상 카드 확대 등은 미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카드업계에서는 토스뱅크가 대환 서비스를 출시하자 보안에 대해 우려를 나타내왔다. 토스뱅크가 고객 정보 수집에 사용하는 '웹 스크래핑' 방식이 보안에 취약할 수 있다는 것이다.

5일 열린 이복현 금융감독원장과 여신전문금융사 최고경영자(CEO)간 간담회에서도 해당 서비스에 대한 카드업계의 우려가 제기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자리에서 이 원장은 "(토스뱅크 카드론 대환대출에 대해)여전업계에서 의견을 냈다"며 "규제 완화나 공정한 경쟁 환경 조성과 관련해 금융위원회와 함께 추진 중인 여신전문금융업법 개정 태스크포스(TF)에서 함께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토스뱅크는 대환대출 서비스 잠정 중단과 관련해 카드업계의 반발과는 상관이 없다는 입장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winj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