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항남부경찰서 경찰관 2명, 동료 여경 성희롱 의혹

등록 2022.07.07 18:07:28수정 2022.07.07 19:05: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같은 지구대 근무 여경에 "밤에 따로 만나자" 등 문자메시지 보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포항=뉴시스] 이바름 기자 = 경북 포항남부경찰서(서장 김해출) 소속 경찰관 2명이 동료 여직원을 상대로 수개월 동안 성희롱 등을 일삼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최근 전보 조치된 것으로 확인됐다.

7일 경찰에 따르면 포항남부경찰서 지구대 팀장 A씨와 B씨는 같은 지구대에서 근무하는 20대 순경에게 수개월 동안 "밤에 따로 만나자"는 등 문자메시지를 보냈다.

A씨 등은 근무 때를 비롯해 평소 성희롱에 가까운 말로 여 순경에게 성적 수치심을 느끼게 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여경은 A씨 등의 이 같은 행위를 참다못해 경찰서 청문감사인권담당관실에 신고했다.

포항남부경찰서 관계자는 "현재 A씨 등 2명을 타 지구대로 전보 조치했으며, 신고 내용을 토대로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igh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