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선거캠프 유권자에 식사제공' 경찰, 광주시교육청 압수수색(종합)

등록 2022.09.30 11:21:59수정 2022.09.30 11:26: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광주시교육청. (사진=뉴시스DB).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6·1지방선거 당시 이정선 광주시교육감 선거 캠프 관계자 등이 선거구민에게 식사를 대접한 의혹과 관련, 경찰이 시교육청 등지를 압수수색했다.

광주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30일 오전 시교육청 교육감실 등지에 수사관을 보내 압수수색을 벌였다.

앞서 경찰은 이 교육감 선거 캠프 관계자 A씨와 지지자 등 4명을 공직선거법상 제3자 기부행위 혐의로 입건했다.

A씨 등은 지난 5월 14일 광주 광산구 한 식당에서 유권자 30여 명에게 식사를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씨는 선거 캠프 내 공식 직함은 없었으나, 직·간접적으로 이 교육감의 지지를 호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교육감은 식당에 들러 식사 중인 유권자에게 돌아가며 인사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6·1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기간은 올해 5월 19일부터였다. 이에 경찰은 이 교육감이 당시 후보자 신분으로서 사전선거운동을 한 것이 아닌가 보고 수사를 이어가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