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여기가 LA"…김종국, 동두천서 흥분 왜?

등록 2023.03.19 12:56:03수정 2023.03.19 13:28: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런닝맨'. 2023.03.19. (사진 = SBS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런닝맨'. 2023.03.19. (사진 = SBS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윤진 기자 = 김종국이 동두천에서 LA 투어를 즐긴다.

19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되는 SBS TV 예능물 '런닝맨'에서는 양세찬 고향 투어 '동두천 클라쓰' 레이스로 진행된다.

동두천은 한국 속 작은 미국 도시인만큼 영어 간판이 거리에 즐비했고, 만나는 시민마다 영어를 사용해 이국적인 분위기를 자아냈다. 또한 시민들 모두 아메리칸 친화력을 뽐냈고, 이를 본 멤버들은 "시민들 모두 다 열려있다", "동네 전체가 'ENFP' 사람들만 모여 있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한다.

특히 "LA에 평소에 자주 간다"라고 밝히며 최근까지 LA에 가족이 있다는 루머가 있었던 김종국은 "여기가 완전 LA이다"라며 설렘을 감추지 못하며 격앙된 텐션을 보인다. 처음 보는 사장님에게 '사랑스러워' 노래를 불러주면서 영어로 너스레를 떨며 뜻밖의 케미를 선보인다.

멤버들은 "미국 드라마 보는 것 같다", "이곳은 다른 세상 같다"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고, 이어 김종국에게서 평소 들을 수 없었던 꿀 떨어지는 멘트들이 쏟아지자 전소민은 "말을 너무 예쁘게 한다"라며 경악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공감언론 뉴시스 telemovi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