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집안싸움' 이긴 양재원, 양궁 컴파운드 男 개인전 '동메달'

등록 2023.10.07 10:56:23수정 2023.10.07 11:52: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이번 대회서 은메달 1개·동메달 1개 획득

[항저우=뉴시스] 조수정 기자 = 5일 중국 항저우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양궁 남자 컴파운드 단체 결승 한국과 인도의 경기, 한국 양재원이 활시위를 놓고 있다. 결과는 은메달. 2023.10.05. chocrystal@newsis.com

[항저우=뉴시스] 조수정 기자 = 5일 중국 항저우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양궁 남자 컴파운드 단체 결승 한국과 인도의 경기, 한국 양재원이 활시위를 놓고 있다. 결과는 은메달. 2023.10.05. chocrystal@newsis.com


[항저우 서울=뉴시스]박윤서 이명동 기자 = 한국 남자 양궁 대표팀의 양재원(국군체육부대)이 주재훈(한국수력원자력)을 꺾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양재원은 7일 중국 항저우의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양궁 컴파운드 남자 동메달 결정전에서 주재훈을 147-146으로 제압했다.

이로써 양재원은 이번 대회에서 은메달 1개(남자 단체전)와 동메달 1개를 수확했다. 개인전에서 석패를 당한 주재훈은 은메달 2개(혼성 단체전·남자 단체전)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한국 컴파운드 양궁은 이번 대회에서 은메달 3개(남자 단체전·여자 개인전·혼성 단체전)와 동메달 2개(남자 개인전·여자 단체전)를 따냈지만, 인도에 가로 막혀 금메달 획득엔 실패했다.

4엔드까지 117-117 동점으로 맞섰던 양재원과 주재훈은 5엔드에서 희비가 엇갈렸다. 양재원이 5엔드에서 3발을 모두 10점에 꽂으며 주재훈(5엔드 29점)을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onotforget@newsis.com, ddingd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