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글날 전국 '흐림'…오전 남부지방, 오후엔 수도권 비[오늘날씨]

등록 2023.10.09 04:00:00수정 2023.10.09 10:22: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수도권 5㎜ 안팎, 경기 북동부 5∼20㎜

최저 9~18도, 최고 20~25도…일교차 커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제577돌 한글날을 하루 앞둔 지난 8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세종대왕상 앞에서 관광객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23.10.08.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제577돌 한글날을 하루 앞둔 지난 8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세종대왕상 앞에서 관광객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23.10.08.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남희 기자 = 한글날인 9일 월요일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오후부터 수도권을 비롯한 중부지방 일대에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오후부터 밤 사이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전남권과 경남권, 강원영동, 경상권동해안에는 오전까지,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낮까지 내릴 전망이다.

경북북부동해안에서도 새벽까지 0.1㎜ 미만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경북남부동해안과 부산, 울산에서도 가끔 비가 오거나 0.1㎜ 미만으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 5㎜ 내외 ▲서해5도 5㎜ 내외 ▲경기 북동부 5~20㎜ ▲강원영서북부, 강원영동 5~20㎜ ▲강원영서 중·남부 5㎜ 내외 ▲충남북부·충북북부 5㎜ 내외 ▲울릉도·독도 5~20㎜ ▲제주도 산지 5㎜ 내외 등이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8~16도, 최고기온 21~24도)과 비슷하겠고,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15도로 크게 벌어져 환절기 건강관리에 주의가 필요하다.

아침 최저기온은 9~18도, 낮 최고기온은 20~25도를 오르내리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4도, 인천 15도, 수원 14도, 춘천 10도, 강릉 13도, 청주 14도, 대전 12도, 전주 14도, 광주 14도, 대구 14도, 부산 18도, 제주 19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2도, 인천 21도, 수원 22도, 춘천 22도, 강릉 20도, 청주 23도, 대전 21도, 전주 23도, 광주 23도, 대구 23도, 부산 24도, 제주 24도다.

자정부터 오전 9시 사이 강원내륙 산지와 충북, 남부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겠다.

또 새벽까지 남해서부 동쪽 먼바다와 남해동부 안쪽 먼바다에서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매우 높게 일 것으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