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북 씨름 대축전'…구미시, 모래판에서 한미동맹 다진다

등록 2023.12.01 05:16: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2일 구미 박정희체육관서 열려

주한 미군 토너먼트 경기 기대

가수 박군, 무을농약 흥 돋운다

'2023 경북 씨름 대축전' 포스터 (사진=구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23 경북 씨름 대축전' 포스터 (사진=구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구미=뉴시스] 박홍식 기자 = '2023년 경북 씨름 대축전'이 2일 경북 구미 박정희체육관에서 열린다.

구미시체육회(회장 윤상훈), (사)인류무형문화유산씨름진흥원(이사장 이태현), 구미시씨름협회(회장 김영배)가 주최하고 문화재청, 경북도, 구미시가 후원한다.

씨름 저변확대와 글로벌화, 국가무형유산 전승공동체 활성화 지원사업으로 추진하는 씨름 대축전이다.

지난 9월부터 천하장사 출신인 이태현 이사장과 정창진 구미시청 씨름단 감독 등 국내 씨름인 5인이 칠곡에 위치한 '캠프 캐롤’ 부대 주한 미군과 카투사 장병들을 대상으로 씨름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주한 미군과 카투사 장병들은 약 3개월 동안 한국인 씨름 지도자들을 통해 중심 잡기, 모래 적응, 손과 허리 및 다리를 쓰는 기술을 체계적으로 배우며 실제 겨루기를 통해 기량을 갈고 닦았다.

이들은 경북 씨름 대축전에서 3판 2선승제 토너먼트를 통해 우승자를 가린다.

올해 경북 씨름 대축전에는 주한미군 등의 씨름경기와 초·중등부 씨름 유망주 경기, 구미시청과 문경시청 씨름단의 친선경기도 함께 열린다.

인기 트로트 가수 박군, 육군 제50보병사단 군악대, 구미 무을농악 등의 축하공연이 흥을 돋운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경북 씨름 대축전을 통해 씨름이 더 부흥하고 가치와 재미가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2023년 경북 씨름 대축전'은 2일 오후 6시 SPO TV2 채널을 통해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phs6431@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