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허회경, 오늘 '난 묻어요'…"아름다운 시절만 기억하길"

등록 2023.12.05 19:04: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30일 연말 콘서트 '독백을 어딘가에 옮기는'

[서울=뉴시스] 허회경. (사진 = 문화인 제공) 2023.12.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허회경. (사진 = 문화인 제공) 2023.12.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싱어송라이터 허회경이 5일 새 싱글 '난 묻어요'를 발매했다.

포크와 블루스를 적절히 섞은 곡이다. 과거를 돌아봤을 때 미워하거나 후회했던 감정을 덜어내고 아름다운 시절만을 기억하길 바란다고 노래한다. 허회경은 작사와 작곡에 참여해 역량을 발휘했다. 가수 헤이즈, 유라 등과 협업한 프로듀싱팀 623이 작곡, 편곡에 이름을 올렸다.

소속사 문화인은 "도입부부터 느껴지는 허회경의 따뜻한 음색이 듣는 이들에게 특별한 위로를 전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허회경은 2021년 싱글 '아무것도 상관없어'로 데뷔했다. 이후 '김철수 씨 이야기', '그렇게 살아가는 것', '베이비(Baby), 나를', '사랑 속엔 언제나', '나와 내 이웃에게' 등 감성적인 노래들로 주목받았다. 오는 30일에는 노들섬 라이브 하우스에서 연말 콘서트 '독백을 어딘가에 옮기는'을 연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