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도, 환경부 폐기물 처리사업 운영 평가 전국 1위

등록 2023.12.05 08:03: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생활폐기물 발생량, 최종처분율, 순환이용률 3개 분야 만점

경기도청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경기도청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박상욱 기자 = 경기도가 환경부가 추진하는 '2023년 폐기물 처리사업 운영실태 평가'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5일 도에 따르면 '폐기물 처리사업 운영실태 평가'는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에서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생활폐기물 발생량, 생활폐기물 관리예산 자립률, 최종처분율, 순환이용률 등 4개 분야에 대해 평가하는 제도다.

도는 총점 92점으로 전 분야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특히 생활폐기물 발생량, 최종처분율과 순환이용률 등 3개 분야에서 만점을 획득했다.

도는 그동안 폐기물 감축, 재활용 우선 정책, 폐기물처리시설 적기확충 등 자원순환분야 정책사업을 적극적으로 수행하며 순환경제로의 전환을 위해 노력해 왔다.

2019년부터 생활폐기물 감축을 위해 깨끗한 경기 만들기 사업(5개 분야 36개 세부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시군의 자원순환분야 정책발굴을 위한 평가를 통해 폐기물 선진 정책을 적극 이행하고 있다. 시군에서 발굴한 우수사례는 정책으로 공유해 활용되고 있다.

2021년 전국 최초로 배달앱 다회용기 사업을 추진해 경기도 전 지역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장례식장과 지역축제, 공공시설로 범위를 넓혀 일회용품 사용을 억제하고 재활용률을 높이고 있다.

또한 생활폐기물 직매립 금지에 대비해 생활폐기물 매립량을 하루 1107t에서 1014t으로 줄이는 등 최종처분율을 낮추고 매립량을 줄여나가고 있다.

차성수 경기도 기후환경에너지국장은 "자원순환 분야의 적극적 사업추진으로 생활폐기물을 대폭 줄이고 도민에게 깨끗하고 살기좋은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