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수산인더스트리, 휴세스 지분 49% 매각 낙찰자 선정

등록 2023.12.08 16:47: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수산인더스트리, 휴세스 지분 49% 매각 낙찰자 선정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발전 플랜트 종합정비 솔루션 기업 수산인더스트리는 한국지역난방공사로부터 휴세스의 보통주 490만주에 대한 매각 거래 낙찰자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지분율은 49%다.

회사 측에 따르면 휴세스는 경기 서남부권의 집단 에너지 공급을 위해 지난 2006년 설립된 삼천리와 한국지역난방공사의 합작법인이다. 외부열원으로부터 수열해 열에너지를 공급하고 주변 자원 회수 시설, 연료 전지 등에서 발생하는 열에너지를 활용하는 친환경 에너지 기업이다.

회사는 올해 기준 총 5개의 사업장을 두고 수원 호매실, 화성 향남 등 경기 서남부권의 6만5000세대에 열을 공급하고 있으며 향후 신도시로 공급권역을 넓혀 나갈 계획이다.

한봉섭 수산인더스트리 대표이사는 "친환경 에너지 사업의 안정적 포트폴리오 구축과 에너지원 다변화를 위해 휴세스 지분 매각 입찰에 참여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글로벌 친환경 에너지 정책 추세에 걸맞은 사업 행보를 보일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검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수산인더스트리는 이번 낙찰자 선정에 따라 한국지역난방공사와 본 계약을 위한 최종 협의를 근시일 내로 추진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