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기안84·덱스 결국 맞짱 떴다…아프리카 해변 격투

등록 2023.12.10 13:39:3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안84·덱스 결국 맞짱 떴다…아프리카 해변 격투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기안84와 덱스가 마다가스카르 해변에서 격투기에 도전한다.

10일 오후 방송되는 MBC TV 예능프로그램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 시즌3에선 기안84·덱스·빠니보틀이 마다가스카르 해변을 지나던 중 해변에 모인 군중을 발견, 그곳에서 벌어지는 복싱 경기에 출전하는 모습이 담긴다.

기안84와 덱스는 직접 선수가 돼 복싱 데뷔전을 치른다. 덱스는 "나도 호락호락하지 않다"며 상대에 강한 자신감을 드러내고, 무에타이 등을 한 적이 있는 기안84 역시 심기일전에 실전에 도전한다. 빠니보틀은 두 사람 목소리를 외치며 응원전을 주도한다. 스튜디오에서 이 영상을 보던 사이먼 도미닉은 "눈물이 난다"고 말해 이들이 어떤 경기를 펼쳤을지 궁금해진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