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프로야구선수협·스포츠선수보호연구소, 선수 보호 포럼 첫 개최

등록 2024.01.12 17:39:5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스포츠 선수 권리 보호와 복지 개선 등 논의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와 스포츠 선수 보호연구소가 공동 주최한 '제 1회 선수 보호 포럼'이 열렸다. (사진=선수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와 스포츠 선수 보호연구소가 공동 주최한 '제 1회 선수 보호 포럼'이 열렸다. (사진=선수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주희 기자 =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와 스포츠 선수 보호연구소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협회가 주관한 '제 1회 선수 보호 포럼'이 개최됐다.

지난 11일 서울대학교 체육문화교육 연구동에서 진행된 이번 포럼에서는 선수들의 정신 건강, 경력 개발 및 전환 지원, 법률 및 재정 자문 등 다양한 주제로 토론이 펼쳐졌다. 스포츠 선수들의 권리 보호와 복지 개선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가 제시됐고, 선수들이 겪는 고충에 대해 대응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진행은 민훈기 스포티비 해설위원이 맡았다. 현역 선수인 허경민(두산 베어스), 고영표(KT 위즈)가 참석하고 은퇴 선수인 심수창 MBC 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과 이대은(전 KT)도 자리했다.

장동철 선수협 사무총장은 "이번 행사가 모든 스포츠 선수들이 합리적인 선 안에서 보호 받고, 공정한 선 안에서 혼이 나며, 상식적인 선 안에서 위로 받을 수 있는 사회의 첫 발걸음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최익성 스포츠 보호 연구소 총감독은 "이번 포럼을 통해 선수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그들의 권리를 보호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한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