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여야, 추경 합의문 서명…김태년 "추석 전 전달되길" 주호영 "다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2 12:41:30
김태년 "정부 신속 집행 통해 최선 다해달라"
주호영 "저희 요구 대폭 수용해준 與에 감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공동취재사진) 2020.09.1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문광호 윤해리 기자 = 여야는 22일 통신비 선별지원, 중학생 학습지원금 15만원 지급 등을 골자로 하는 4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 처리에 합의하고 서명식을 진행했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이날 회동 직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께 긴급하게 지원하기 위한 추경 예산안을 여야 합의로 처리할 수 있게 되서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신속한 처리에 합의해준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께 감사하다"며 "정부는 신속한 집행을 통해서 추석 전에 국민들께 잘 전달이 되서 작은 위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도 "이번 4회 추경이 여야 간 원만하게 합의로 통과될 수 있게 되서 참으로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며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저희들의 요구와 주장을 대폭 수용해준 민주당 김태년 대표와 간사, 모든 협의를 주재해주신 정성호 위원장 수고했다"고 전했다.

정성호 예산결산특별위원장도 "밤새워서 오늘 아침까지 힘들게 협상안을 타결한 박홍근, 추경호 간사에게 감사하다"며 "여야 간사 합의사항을 통 크게 허락한 주호영, 김태년에게도 감사하다. 여야 추경안 합의 처리과정에서 보여준 여야 간 끈질긴 대화와 통 큰 양보가 국민들에게 희망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oonlit@newsis.com, bright@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