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 실종 유람선 승객 2명 중 1명 사망…해경 야간수색 중(종합)

등록 2021.10.28 20:00:22수정 2021.10.28 20:28: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부산 영도구 부산해양경찰서. (사진=부산해경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 앞바다에 빠져 실종된 유람선 승객 2명 중 1명이 구조됐지만 숨졌다. 부산해경은 나머지 실종자 1명을 찾기 위해 야간수색을 벌이고 있다.

28일 부산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56분께 부산 영도구 태종대 하얀등대 앞 바다에 유람선 승객 2명이 빠진 것을 다른 승객이 발견해 신고했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경비정과 연안구조정, 중앙해양특수구조단, 항공단 등을 현장으로 보내 실종된 2명을 찾기 위한 수색작업을 펼쳤다.

실종된 승객은 60대 여성 A씨와 30대 여성 B씨.

해경은 수색 1시간 만인 오후 5시 50분께 중앙해양특수구조단이 B씨를 구조해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며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결국 숨졌다고 전했다.

구조 당시 B씨는 구명조끼를 착용하고 있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은 실종된 A씨를 찾기 위해 야간수색을 펼치고 있다.

한편 이들이 탑승한 유람선은 남항과 태종대 앞바다 등을 운항하며, 당시 12명의 승객이 탑승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