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LG 올레드 에보, 오브제컬렉션 입는다

등록 2021.12.08 10: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현존 최고 화질에 차별화된 공간 인테리어 감성 더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인준 기자 = LG전자는 올레드 TV를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Objet Collection)으로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LG전자가 오는 15일부터 판매하는 신제품 'LG 올레드 에보 오브제컬렉션'(시리즈명 65ART90)은 현존 최고 화질로 호평받는 올레드 에보(OLED evo)에 '아트 오브제 디자인'을 적용해 오브제컬렉션의 차별화된 공간 인테리어 감성을 더했다.

네모난 이젤(easel·그림을 그릴 때 캔버스를 놓는 틀) 형태 메탈 프레임에 65형(대각선 길이 약 163㎝) 크기로, 벽에 기대거나 밀착시키는 형태로 설치해 차별화된 공간을 연출할 수 있다.

스피커는 최대 4.2채널 입체음향에 80W(와트) 출력을 낸다. 기울임 설치 시에는 프레임 뒤쪽 공간을 활용해 주변기기와 선을 정리할 수 있다.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도 시계, 뮤직 모드로 활용할 수 있고 전용 테마를 감상할 수도 있다.
 
색상은 베이지, 레드우드, 그린 등 3가지이며, 출하가는 990만원이다. 구매 고객에게 100만 원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초기 구매 고객 100명에게는 크바트라트 커버 1회 교환권도 증정한다.

LG전자는 10일부터 2주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소재 LG베스트샵 더현대 서울에서 예술품 플래그십 스토어 프린트베이커리(print bakery), 프리미엄 라이스프타일 편집숍 두오모앤코(Duomo&Co.) 등과 협업한 팝업 전시도 선보인다. 고객들은 LG 올레드 에보 오브제컬렉션이 제공하는 차별화된 디자인이 고급 가구 및 예술 작품과 조화를 이루는 모습을 직접 살펴볼 수 있다.

LG전자 김선형 한국HE마케팅담당은 "최고 화질과 혁신 디자인을 모두 갖춘 신제품을 앞세워 최고 만을 원하는 프리미엄 고객 수요를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join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