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전·세종 한파주의보 해제…충남 일부 지역은 유지

등록 2022.01.17 17:12: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김도현 기자 = 대전과 세종 지역에 발효된 한파주의보가 해제됐지만 일부 지역에 눈이 내리고 있다.

기상청은 17일 오후 5시를 기해 대전과 세종에 발효된 한파주의보를 해제했다. 다만 충남 일부지역(천안, 공주, 청양, 계룡, 금산)에 발효된 한파주의보는 유지되고 있다.

이날 오후 4시를 기준으로 주요 지점에 내린 적설 현황은 서부(홍성) 1.3㎝, 예산 1.1㎝, 서산 0.8㎝, 아산 0.6㎝, 보령 0.4㎝ 등이다.

특히 충남권 남동 내륙을 중심으로 이날 8시까지 1㎝ 내외의 눈이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현재 대전과 세종, 충남 일부지역(천안, 공주, 청양, 계룡, 금산)에는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특히 눈이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빙판길이나 도로에 살얼음이 얼어 미끄러운 곳이 많아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유의해야겠다.

충남 서해안은 다음 날인 18일 새벽까지 바람이 초속 8~16m로, 순간풍속 초속 20m 이상으로 강하게 불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초속 6~12m, 순간풍속 초속 15m 이상의 강풍이 예상된다.

서해 중부 먼바다도 내일 새벽까지 바람이 초속 8~16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1.5~3.5m로 매우 높게 일겠다.

한편 서해 중부 바깥 먼바다와 서해 중부 안쪽 먼바다에 발효 중인 풍랑주의보는 내일 새벽에 해제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191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