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北매체, 선제타격 거론한 윤석열에 "전쟁광, 후보 사퇴하라"

등록 2022.01.22 07:44: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통일의 메아리 "윤석열, 민족 공멸 포고"
"구태 색깔론으로 남북 대결을 조장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북한 노동신문 첨부 그림. 2022.01.22. (사진=노동신문 누리집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북한 매체가 북한 미사일 대응책으로 선제 타격을 거론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전쟁광으로 표현하며 비난 공세를 폈다.

북한 선전 매체 통일의 메아리는 22일 "(남조선) 언론들은 윤석열의 선제 타격 망언이 세상에 알려지자 해내외 동포들 속에서 성토와 규탄이 밀물처럼 쏟아지고 있다, 전국민중행동을 비롯한 각계각층 시민사회단체가 벌떼처럼 들고 일어나 전쟁광 윤석열이 민족공멸의 선전포고를 했다며 맹렬히 규탄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말했다.

이 매체는 이어 "그러면서 언론들은 윤석열의 선제 타격 발언은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에 역행하는 대단히 시대착오적이고 위험천만한 망언이다, 윤석열이야말로 스스로가 전쟁광임을 보여준다고 지적했다"고 밝혔다.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1일 대전 동구 중앙시장을 방문해 전을 구입하며 상인과 인사하고 있다. 2022.01.21. photo1006@newsis.com

통일의 메아리는 "언론들은 이어 대북 선제 타격론을 주장하는 윤석열은 더 이상 구태 색깔론으로 남북 대결을 조장하지 말고 조용히 후보 자리에서 사퇴하는 것이 제 살길을 찾는 일임을 알아야 한다고 조소했다"고 말했다.

이 밖에 이 매체는 "언론들은 윤석열의 처 김건희와 방송기자가 나눈 통화내용이 공개된 것과 관련해 각 계층과 정치인들 속에서 '최순실의 국정 농단을 연상시킨다', '윤석열을 뒤에서 조종하는 김건희는 마구 내지르는 최순실보다 훨씬 은근하고 영악하다', '최순실 시즌2' 등의 비난 조소가 터져 나오고 있는 데 대해서도 상세히 전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윤석열 후보는 지난 11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북한의 위협이 계속되고 있다. 방지할 계획이 있나'라는 물음에 "만약 마하 5 이상의 미사일이 발사되면, 거기에 핵이 탑재했다고 하면 수도권에 도달해 대량 살상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1분 이내다. 요격이 불가능하다"며 "조짐이 보일 때 저희 3축 체제 제일 앞에 있는 킬체인이라고 하는 선제 타격밖에는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없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