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朴의장, 베이징 올림픽 개막식 간다…시진핑 주최 오찬도 참석

등록 2022.01.25 09:46: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내달 3~6일 3박4일 일정으로 중국 방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박병석 국회의장이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새해 첫 본회의에서 개의선언을 하고 있다.  2022.01.11.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형섭 기자 = 오는 2월4일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막읖 앞두고 우리 측 참석자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국가 의전서열 2위로 대통령 다음인 박병석 국회의장의 개막식 참석이 확정됐다.

국회는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박 의장이 중국 리잔수(栗戰書)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상무위원장 초청으로 다음달 3~6일 3박4일 일정으로 중국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박 의장은 방중 기간 동안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막식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주최하는 각국 정상급 외빈을 위한 오찬 등에 참석한다.

박 의장은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참가한 우리 선수단을 격려하고 동포간담회도 가질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의 베이징 동계올림픽 참석이 무산되고 미국 등이 중국의 인권 탄압 등을 이유로 '외교적 보이콧' 방침을 정해 우리 측 참석 인사의 격(格)을 놓고 정부의 고민이 깊어진 와중에 의회 외교를 명분으로 한 국가 서열 2위 국회의장의 방문이란 묘수가 나온 셈이다.

다만 박 의장의 베이징 올림픽 참석은 어디까지나 의회 차원의 방문으로 정부 대표단과는 별개가 될 것으로 보인다.
박 의장은 방중 기간 리잔수 전인대 상무위원장과 한중 국회의장 회담을 갖고 수교 30주년을 맞는 두 나라 의회 간 교류 확대 방안도 협의한다.

박 의장은 코로나 대유행 이후 중국 전인대가 베이징에서 맞이하는 첫 최고위급 외빈이다.

국회에 따르면 리잔수 상무위원장은 지난 2020년 12월에 열린 양국 국회의장 화상회담에서 박 의장의 공식 방중을 초청했고 이후 양국 의회는 관련 협의를 진행해왔다. 같은해 11월 방한한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은 리잔수 전인대상무위원장의 초청 의사를 전달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ephite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