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尹, 우크라 전쟁위기에 靑 NSC 소집 촉구…"국민 안전 확보해야"

등록 2022.01.25 22:07: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윤석열 정부는 국민 개개인 안전 챙기는 외교안보 추구할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공동취재사진) 2022.01.2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준호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25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현실화될 경우에 대비해 "우리 국민의 안전을 챙기는 정부의 책임 있는 태도를 촉구한다"며 즉각 NSC 소집 등을 요구했다.

윤 후보는 이날 밤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 "전쟁 위기감이 고조된 우크라이나에 있는 6백여명 우리 국민의 안전을 확보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미국과 러시아 간 갈등이 최고조에 이르고 있다"며 "전쟁 일보 직전까지 사태가 급박하게 돌아가는데 우리 정부는 거의 손을 놓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미국·영국·독일·일본 등은 이미 대사관 직원 가족과 자국민 철수를 추진하고 있으며, 러시아도 자국 대사관 직원과 가족들을 철수시켰다"며 "정부는 당장 NSC 상임위원회를 열어 비상시 항공편 대비 등 우리 국민의 안전 확보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윤 후보는 "코로나 사태 초기, 해외 체류 국민의 귀국 항공편이 없어 곤란했던 경험을 기억해야 한다. 그리고 경제 제재 조치 등으로 인해 우리 기업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며 "윤석열 정부는 국민 개개인의 삶과 안전을 챙기는 외교안보를 추구하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