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NSC상임위 "北 연속된 미사일 발사, 매우 유감…추가 상황 악화 안돼"(2보)

등록 2022.01.27 11:40: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우리와 국제사회 요구에 반하는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청와대 모습. (사진= 뉴시스DB) 2019.09.0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안채원 기자 =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는 27일 "북한의 연속된 미사일 발사가 한반도와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바라는 우리와 국제사회의 요구에 반하는 것으로 매우 유감스럽다"는 입장을 재차 밝혔다고 청와대가 보도자료는 내고 전했다.

정부는 이날 오전 9시부터 50분간 NSC상임위는 긴급회의를 개최하고 북한의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미상 단거리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원인철 합참의장으로부터 발사 동향을 보고받은 뒤 안보 상황을 점검하고 대응 방안을 협의했다.

NSC상임위 참석자들은 이어 "무엇보다 북한이 국제사회의 여망에 부응해 대화를 통한 문제해결에 조속히 호응해 나올 것을 촉구하고, 한반도에서 추가적인 상황 악화가 있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참석자들은 한미 간 긴밀한 공조 하에 북한의 추가 동향을 면밀히 감시하는 한편, 발사체의 세부 제원을 분석하고, 최근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발사가 한반도 관련 정세에 미칠 영향을 검토, 필요한 대응 조치를 강구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상임위에는 서훈 국가안보실장을 비롯하여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 정의용 외교부 장관, 이인영 통일부 장관, 서욱 국방부 장관, 박지원 국가정보원장, 원인철 합참의장, 서주석 국가안보실 1차장, 윤창렬 국무조정실 1차장 등이 참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