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UNIST서 '스마트 헬스케어 국제심포지엄' 열려

등록 2022.06.29 16:06: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구미현 기자 = UNIST(울산과학기술원)는 29일 '스마트 헬스케어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심포지엄은 이날 UNIST 제4공학관 2층 해동홀에서 미국과 국내 6개 기관의 연구자가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미국에서는 UCLA(University of California, Los Angeles) 메디컬 센터와 UIUC(University of Illinois Urbana-Champaign) 연구자가 참석해 스마트 헬스케어 관련 시스템 운영 사례와 빅데이터 처리 및 전망 등을 소개했다.

국내에서는 아산병원,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네이버, LG유플러스 등이 디지털 기술을 바이오 의료 분야에 적용하는 아이디어나 사례를 공유했다.

UNIST는 미래형 의료기술인 스마트 헬스케어 분야에서 기업과 병원, 연구소 등과 국제 협력을 추진하고자 이번 심포지엄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스마트 헬스케어는 의료산업과 인공지능,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 ICT 기술이 융합된 개념이다.

기존의 치료나 병원 중심으로 진행되는 의료서비스뿐만 아니라 사용자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집중한다.

심포지엄을 주관한 UNIST 정웅규 바이오메디컬공학과 학과장은 "차세대 의료서비스에서는 질병의 예방과 치료, 관리가 새로운 플랫폼에서 이뤄질 것"이라며 "아직 스마트 헬스케어 관련 표준이나 프로토콜이 정해지지 않은 시점이라 의료 데이터에 대한 심도 있는 고찰이나 국제 협업을 위한 네트워크 형성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rgeousk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