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성희롱 논란' 송옥렬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 "깊이 반성하고 있다" [뉴시스Pic]

등록 2022.07.05 16:56:37수정 2022.07.05 17:01: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송옥렬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가 5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정책 방향 등을 설명하고 있다. 2022.07.05. photocdj@newsis.com


[서울=뉴시스] 류현주 이승재 기자 = 송옥렬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가 5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과거 성희롱 발언 논란과 관련한 질의에 "술을 급하게 마셔서 만취 상태였다는 것이 후회가 많이 된다"며 "죄송하고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답했다.

송 후보자는 이날 오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교수 재직 시절인 지난 2014년 회식자리에서 학생들의 외모에 등급을 매기는 발언을 했다는 의혹에 대해 "팩트 대부분은 맞다. 부정하고 싶은 생각은 없다"며 "교수로서 편한 삶을 살아와서 모자란 점이 많다"고 했다.

그러면서 "위원장 제의를 받았을 때도 가장 마음에 걸리는 부분이었다"며 "그래서 처음부터 어려울 것 같다는 말씀도 드렸다"고 밝혔다.

이어 "너무나 잘못한 것이기 때문에 이를 두고 자격이 없다거나 문제가 생긴다고 해도 담담하게 받아들이자고 속으로 생각하고 있다"며 "흔히 말하는 낙마도 생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송옥렬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가 5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입장하고 있다. 2022.07.05. photocdj@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송옥렬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가 5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정책 방향 등을 설명하고 있다. 2022.07.05. photocdj@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송옥렬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가 5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정책 방향 등을 설명하고 있다. 2022.07.05. photocdj@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송옥렬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가 5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정책 방향 등을 설명하고 있다. 2022.07.05. photocdj@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ryuhj@newsis.com, russ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