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시-보고타시 친선결연 40년 행사…"우수정책 교류"

등록 2022.10.03 11:1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보고타시장과 면담…아리랑, 판소리, 사물놀이 공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서울시는 한-콜롬비아 수교 60주년 및 서울시-보고타시 친선 40주년을 맞아 콜롬비아 보고타에서 문화교류의 장이 열린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기념식은 한-콜롬비아 수교 60주년 및 서울시-보고타시 친선결연 40주년을 맞아 콜롬비아 현지에서 주한콜롬비아대한민국 대사관과 서울시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행사로, 현지시간으로 4일 오후 8시에 진행된다.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우리나라 최초의 국악관현악단인 서울시 국악관현악단이 한국의 민요, 판소리, 사물놀이 등을 선보여 한국전통예술의 소중한 정신과 가치를 보고타에 알릴 예정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우리나라 곡으로 가장 널리 알려진 아리랑을 관현악으로 편곡한 '아리랑 환상곡'과 우리 조상들의 삶과 애환이 깃들어있는 판소리, 사물놀이 및 케이팝(K-pop) 메들리와 콜롬비아의 사랑받는 민속음악을 선보이고 보고타 시민들에게 우리나라 전통 음악의 매력을 알린다.

김의승 행정1부시장은 콜롬비아 보고타를 직접 방문, 기념행사에 참석해 서울시-보고타시 친선결연 40주년을 축하하고, 양 도시의의 우정을 다진다.

한편 김 부시장은 기념행사 참석뿐만 아니라 보고타시장과의 면담을 통한 양 도시 협력방안 논의, 선진정책 벤치마킹 등 교류 증진를 위한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김 부시장은 "아메리카 대륙의 관문인 콜롬비아의 수도 보고타는 서울을 아메리카 대륙과 연결해줄 수 있는 핵심도시"라며 "보고타시와의 친선 40주년을 기념하고, 이를 계기로 양 도시간의 우정을 더욱 돈독하게 다지고 상호관계를 더욱 발전시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j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