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책임진다더니'…대구서 주차 차량 15대 들이받고 잠적한 운전자

등록 2023.11.30 11:54:31수정 2023.11.30 12:10:1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대구=뉴시스] 29일 대구 북구 칠성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 1층에 주차된 차량들이 파손돼 있다. (사진=독자 제공)

[대구=뉴시스] 29일 대구 북구 칠성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 1층에 주차된 차량들이 파손돼 있다. (사진=독자 제공)



[대구=뉴시스]정재익 기자 =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차량 여러 대를 들이받고 도주한 운전자가 경찰 조사에 응하지 않고 있다.

30일 대구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9일 0시30분께 북구 칠성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 1층에서 주차 차량 15대를 들이받고 도주한 A씨가 이틀째 행방불명이다.

A씨에게 계속해서 연락을 취하고 있으나 불응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음주 측정 등 조사가 어려운 상황이다.

앞서 A씨는 사고 당일 오전 10시께 해당 아파트 관리사무소 직원에게 "파손된 차량에 대해 보험처리 등 본인이 책임지겠다"는 말을 남기고 사라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와 연락이 닿는 대로 시간대별 음주 측정 등 조사를 진행할 방침이다"며 "사고후미조치 등 혐의를 적용하는 것에 대해서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jikk@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