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국표원, 전기이륜차 배터리 교환형 충전소 표준화 착수

등록 2023.12.07 16:26: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산업부 국표원, 국가표준 신규 제정 고시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전기이륜차 배터리 교환 스테이션(BSS)에서 교체한 배터리를 전기이륜차에 장착한 모습. (사진=창원시청 제공). 2023.03.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뉴시스] 강경국 기자 = 전기이륜차 배터리 교환 스테이션(BSS)에서 교체한 배터리를 전기이륜차에 장착한 모습. (사진=창원시청 제공). 2023.03.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임소현 기자 = 정부가 전기이륜차 배터리 교환형 충전소 표준화에 본격 나섰다. 향후 국제표준으로도 제안할 계획이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8일 한국산업표준 'KS R 6200-1' 전기이륜차 교환형 충전스테이션 등 4종을 국가표준으로 신규 제정 고시한다고 7일 밝혔다.

전기이륜차 배터리의 충전시간(3~4시간), 가격(100만~150만원), 제조사별 상이한 규격 등의 문제점으로 인해 교환형 배터리 스테이션 표준화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이에 따라 지난해 전기 이륜차용 교환형 배터리 팩에 대한 국가표준 4종을 제정하였고, 올해는 전기 이륜차 교환형 배터리 충전스테이션(3종) 및 전기이륜차(1종)에 대해 국가표준을 추가 제정함으로써 전기이륜차 배터리 충전스테이션을 포함한 모듈 간 상호호환성 확보를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그간 국표원은 국가표준 제정을 위해 기업간담회 및 설명회를 통해 전기이륜차 및 충전스테이션 안전 요구사항에 대한 중소제조사의 기술 경쟁력 향상과 상호호환성 확보를 위해 기업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를 가졌다.

국내 배달라이더 업계는 유류비 절감, 충전시간 단축, 매연· 소음 저감 등 친환경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향후 국표원은 전기이륜차 국제표준 선점을 위해 우리기술로 제정된 국가표준을 국제표준으로 제안할 계획이다.

진종욱 국가기술표준원장은 "전기 이륜차 시장은 국내의 시장 경쟁력 확보와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국가표준을 수립하고 국제표준을 선도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우리나라가 전기이륜차 및 충전스테이션 분야의 선도국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국제표준 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hlim@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