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술마시던 20대…"한번 쏴볼까" 불법개조 총 꺼내 위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21 09:01:00
"과녁에 쏴볼게"…갑자기 총 꺼내
인터넷 불법 개조 총구매 후 범행
"구체적 혐의 결정 안돼…조사 중"
associate_pic
[그래픽=뉴시스]뉴시스 DB.
[서울=뉴시스] 홍지은 기자 = 술집에서 권총을 꺼내 업주를 위협한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 19일 20대 A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다. 경찰은 A씨에게 총포·도검·화약류 단속법 위반 혐의 적용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같은 날 오후 10시께 서울 광진구 화양동의 한 술집에서 술을 마시던 중 "가게에 있던 과녁에 다른 걸 쏴보겠다"며 갑자기 총을 꺼내 업주를 위협한 혐의를 받는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불법 개조된 총을 인터넷에서 구매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구체적인 혐의는 아직 결정이 안됐다"며 "신원보증을 받아 일단 석방했고 죄명에 대해선 조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경찰은 특수협박 혐의도 적용할지 검토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edi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