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현대차 1분기 영업익 1조6000억 돌파…전년比 91.8%↑(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22 14:11:31
영업이익률 6.0% 달성…매출원가율·영업비용 낮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현대자동차의 1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이 1조6000억원을 넘어섰다. 투싼, GV70 등 신차 판매가 호조를 나타냈고 인도, 중남미 등 신흥시장에서 빠른 판매회복세가 나타났다.

현대자동차는 올해 1분기 1조6566억원으로 집계됐다고 22일 공시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91.8% 증가한 수치다. 1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에 비해 8.2% 증가한 27조3909억원, 순이익은 175.4% 증가한 1조5222억원(비지배지분 포함)을 각각 나타냈다.

현대차의 1분기 매출은 글로벌 도매 판매 증가와 제품 믹스 개선이 원달러 환율 하락 영향을 상쇄하면서 증가세를 나타냈다.

1분기 도매 판매는 10.7% 증가한 100만281대였다.

국내 시장에서는 산업수요 회복과 함께 투싼, GV70 등 신차 판매 호조로 전년 동기 대비 16.6% 증가한 18만5413대가 판매됐다. 해외 시장에서는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유럽 등 일부 시장 판매 약세에도 불구하고 인도·중남미 등 신흥시장의 판매 회복세로 전년 동기 대비 9.5% 증가한 81만4868대가 판매됐다.

1분기 영업이익률은 전년 동기 대비 2.6%p 상승한 6.0%를 나타냈다. 매출 원가율은 원화 강세에도 불구하고 글로벌 도매 판매 증가와 제품 믹스 개선 효과가 지속돼 전년 동기 대비 1.6%포인트 낮아진 81.6%를 나타냈고, 영업부문 비용은 전사적 비용절감 노력이 이어지면서 전년 동기 대비 0.6% 감소한 3조3800억원을 기록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올 1분기 경영실적과 관련, "판매는 지난해 코로나19 기저 효과와 주요 국가들의 판매 회복세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증가했다"라며 "영업이익은 비우호적인 환율 영향에도 불구하고 판매 물량 증가·판매 믹스 개선으로 회복세를 이어갔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1분기 제네시스와 SUV 등 고부가 가치 제품의 판매 비중이 전년 동기 대비 확대되면서 수익성 개선을 이끌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각국 정부의 경기 부양책 확대 및 코로나19 이후의 기저 효과로 글로벌 주요 시장의 자동차 수요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며 "다만 글로벌 반도체 공급 부족 영향이 악화될 것으로 예상돼 일부 차종의 생산 차질이 발생할 것으로 우려한다"라고 말했다.

다만 코로나19 영향 지속, 원자재 가격 상승, 반도체 공급 부족 사태 등으로 향후 경영환경 밝지만은 않을 전망이다.

현대차는 향후 경영환경과 관련, "주요 국가들의 경기부양 정책 확대와 기저 효과로 수요 회복이 나타나고 있으나, 글로벌 반도체 공급 부족 및 코로나19 영향 지속, 원자재 가격 상승 등의 어려운 경영환경이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울러 "글로벌 자동차용 반도체 공급 부족 사태와 관련해 대체소자 발굴 추진, 연간 발주를 통한 선제적 재고 확보, 유연한 생산 계획 조정 등을 통해 생산 차질 최소화에 주력할 계획"이라며 " 2분기부터 반도체 공급 부족에 따른 생산 차질이 불가피할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1분기 판매 회복을 견인했던 인도, 중남미 등 신흥국에서의 코로나19 재확산세로 수요 회복 지속 여부가 불투명하며, 환율 변동성 확대 및 원자재 가격 상승 등의 대외 요인은 경영 활동에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현대차는 투싼, GV70, 아이오닉 5 등 주요 신차들의 성공적인 글로벌 시장 안착을 통해 수익성과 경쟁력 개선 추세가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아울러 현대차는 올해를 친환경차 판매가 본격화되는 원년으로 삼을 방침이다. 현대차는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를 비롯해 투싼과 싼타페의 하이브리드 및 플러그 하이브리드 모델 등을 주요 시장에 출시해 강화되는 환경규제에 대응하는 동시에 전동화 리더십을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