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도쿄2020]양궁 김제덕-안산, 혼성전 金…한국 선수단 첫 메달

등록 2021.07.24 17:01:2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도쿄(일본)=뉴시스] 최진석 기자 =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김제덕이 24일 오후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남녀혼성단체전 4강전에 출전해 기뻐하고 있다. 2021.07.24. myjs@newsis.com

[도쿄=뉴시스]박지혁 기자 = 세계 최강 한국 양궁의 막내들 김제덕(17·경북일고), 안산(20·광주여대)이 2020 도쿄올림픽에서 전체 선수단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

김제덕-안산 조는 24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벌어진 올림픽 양궁 혼성단체전 결승에서 네덜란드의 가브리엘라 슬루서르-스테버 베일러르 조를 세트 점수 5-3(35-38 37-36 36-33 39-39)으로 제압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선수단에 안긴 대회 첫 메달이자 금메달이다.



associate_pic

[도쿄(일본)=뉴시스] 최진석 기자 =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안산이 24일 오후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남녀혼성단체전 8강전에 출전하고 있다. 2021.07.24. myjs@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