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식사·운동량 셀프관리…비만학회, '다이어트 다이어리' 배포

등록 2021.07.26 09:44:3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환자들이 식사량·운동량·약제 복용 여부 기록
전국 종합병원·비만 클리닉 등에 무료 제공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대한비만학회 '헬스 다이어트 다이어리'. (사진= 대한비만학회 제공) 2021.07.26

[서울=뉴시스] 백영미 기자 = 대한비만학회는 비만 환자들의 식사량, 운동량 등 생활습관 관리를 돕기 위한 ‘헬스 다이어트 다이어리’ 총 5만 부를 이달 중 전국 50여 개 의료 기관에 무료 배포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다이어리는 환자들이 ▲하루에 섭취한 음식의 종류와 양 ▲운동 여부와 강도 및 시간 ▲약제 복용 여부 ▲당일 체중 등을 매일 기록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의료진은 다이어리를 참고해 보다 세밀한 치료 목표와 전략을 세워 효과적인 비만 치료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최근 대한비만학회가 발표한 ‘코로나19 시대 국민 체중 관리 현황 및 비만 인식 조사’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생활습관 관리가 어려워지면서 응답자 10명 중 4명이 코로나19 이전에 비해 체중이 3kg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만의 주원인은 과도한 음식 섭취로 인한 칼로리 과잉과 상대적인 활동량 감소로 인한 에너지 소모량 감소다. 학회 조사 결과 코로나19 이후 체중이 유지되고 있거나 오히려 감소했다고 답한 응답자는 식이 조절(29%)과 규칙적인 운동(28%)을 주요인으로 꼽았다.

학회는 홈페이지(https://www.kosso.or.kr)를 통해 다이어리 신청을 접수 받아 선착순 1000명에게 무료 배포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positive10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