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공감, 아시아' 국립아시아문화전당 亞문화주간…공연·전시·체험

등록 2021.10.06 16:50: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8~24일…아시아 10여개 대사관 참여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아시아지역의 다양한 문화·예술을 느낄 수 있는 축제가 광주에서 펼쳐진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은 8일부터 24일까지 '공감, 아시아'를 주제로 아시아문화주간이 펼쳐진다고 6일 밝혔다.

행사는 공연·전시·포럼·교육·체험행사 등 12개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온·오프라인으로 선보인다. 
 
개마식은 아시아 문화를 소재로 제작된 공연 3편이 무대에 오른다.

우리나라 이야기와 아시아 이주서사를 소재로 제작된 공연 '나는 고려인이다'가 극장2에서 공연된다. 또 심봉사의 관점에서 심청전을 재해석한 공연 '두 개의 눈'이 극장1에서 공연되며 시민 참여형 공연인 '문화전당 시민오케스트라'는 아시아문화주간 마지막 날인 오는 24일 극장1에서 펼쳐진다.

문화창조원과 야외공간에서 '친애하는 빅 브라더-다시는 결코 혼자일 수 없음에 대하' '지구의 기억' '2021 광주미디어아트페스티벌-대전환의 서막' '감각정원-밤이 내리면, 빛이 오르고' 등 예술과 기술 융합전시·미디어아트 등이 전시된다.

'K컬처와 아시아의 청년'을 주제로 열리는 아시아문화포럼은 13일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광주·전남지역 아시아 이주민과 유학생 등이 참여하는 '2021 아시아문화마당'에서는 아시아지역의 음식과 놀이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인문강좌는 '행복의 조건-우리 곁의 나르시시스트'를 주제로 문화정보원 극장3에서 열린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관계자는 "행사는 아시아 10여개 나라 주한 대사관과 문화원 등이 참여해 각국의 다양한 문화예술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