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징어 게임' 이정재·이유미 온다...강릉국제영화제 화색

등록 2021.10.13 16:16: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정재, 이유미(사진=넷플릭스 제공)2021.10.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오징어 게임'의 주역 이정재, 이유마가 제3회 강릉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한다.

13일 강릉국제영화제 측은 "오는 22일 오후 7시 강릉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제3회 강릉국제영화제 개막식에 배우 이정재와 오징어 게임에 함께 출연했던 이유미가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는다"고 밝혔다.

영화제 측은 이정재와 이유미의 참석 소식이 전해지면서 '오징어 게임' 열풍이 영화제의 흥행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릉국제영화제 관계자는 "'오징어 게임' 열풍이 이어지기 전에 섭외를 진행했지만, 드라마가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으면서 영화제에 더욱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며 "막바지 준비에 최선을 다해 차별화된 영화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들 외에도 정우성, 조인성, 강수연, 안성기, 양동근, 예지원, 오지호, 이정재, 임원희, 전노민, 한예리 등이 개막식 행사에 대거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개막식 오프닝 호스트는 강릉 출신 배우 연우진이 맡는다.

올해 3회째를 맞는 강릉국제영화제는 22일부터 31일까지 강릉아트센터와 CGV강릉,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강릉대도호부관아 관아극장, 명주예술마당 등지에서 펼쳐진다.

영화제 기간 총 42개국 116편의 작품을 선보인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축소했던 것과 달리 올해는 철저한 방역 관리와 매뉴얼을 준비해 온라인은 지양하고 오프라인 위주로 진행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