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배드민턴 안세영, 덴마크오픈 결승 중 부상으로 기권

등록 2021.10.25 09:02: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야마구치 아카네(일본) 만나 3세트에서 포기

associate_pic

[조후(일본)=뉴시스] 이영환 기자 = 대한민국 안세영이 30일 오전 일본 도쿄 조후시 무사시노모리 종합 스포츠 플라자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단식 8강전에서 중국의 천위페이를 상대하고 있다. 2021.07.30.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한국 여자 배드민턴의 간판 안세영(삼성생명)이 아쉽게 2021 덴마크오픈배드민턴선수권대회 패권을 놓쳤다.

안세영은 24일 밤(한국시간) 덴마크 오덴세에서 열린 대회 여자단식 결승에서 야마구치 아카네(일본)에 패했다.

안세영은 세트스코어 1-1로 맞선 3세트 도중 통증을 호소하며 경기를 중도 포기했다.

세계랭킹 8위 안세영은 세계랭킹 5위 야마구치를 맞아 1세트를 21-18로 따냈다.

2세트가 아쉬웠다. 안세영과 야마구치는 막판까지 치열한 접전을 이어갔다.

안세영은 20-19에서 야마구치의 직선 스매시를 잡지 못해 듀스를 허용했다. 23-24에서는 셔틀콕을 코트 끝으로 보내려 했지만 라인을 벗어나면서 세트를 빼앗겼다.

2세트에서 경기를 끝내지 못한 안세영의 컨디션은 3세트 들어 크게 떨어졌다. 안세영은 테이핑을 한 오른 허벅지에 문제가 생긴 듯 여러차례 손을 무릎에 대고 숨을 골랐다. 그러나 끝내 나아지지 않자 5-16에서 상대에게 양해를 구하고 포기를 택했다.

여자복식 결승에 나선 이소희-신승찬(이상 인천국제공항) 조도 중국 조에 막혀 준우승에 만족했다.

한국 선수단은 25일부터 프랑스오픈에 출전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