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특허청, 변리사 대상 WIPO 국제출원 종합설명회' 마련

등록 2021.11.29 17:12: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대전과 서울서 이틀간 개최...국제출원 실무사항 소개

[대전=뉴시스] 김양수 기자 = 특허청은 세계지식재산기구(WIPO), 대한변리사회와 함께 30일과 12월 1일 이틀간에 걸쳐 'WIPO 국제출원 종합설명회'를연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해외 출원업무를 수행하는 변리사들을 대상으로 WIPO 국제출원시스템의 절차와 방법 등 실무사항을 설명키 위해 적극 행정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첫날은 대전컨벤션센터에서, 둘째날은 대한변리사회 세미나실에서 각각 열린다.

설명회에서는 WIPO에서 근무 중인 한국인 전문가들이 직접 참석해 ▲국제특허(PCT), 상표(마드리드), 디자인(헤이그) 출원제도 ▲PCT 출원의 인터넷 웹 출원(ePCT) 사용방법 등 최신 동향과 유용한 실무정보를 제공할 방침이다.

우리나라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국제특허출원(PCT)에서 사상 처음 2만건을 돌파해 세계 4위를 차지했고 국제상표출원(마드리드)도 최근 3년간 지속 증가하는 등 국제출원 강국으로 성장했다.

이에 따라 특허청도 해외에 진출했거나 진출예정인 기업들에 국제 지식재산권 출원비용을 지원하고 있으며 WIPO 국제출원서비스에 대한 상담서비스를 실시간으로 제공받을 수 있도록 우리나라에 WIPO 지역사무소 유치를 위해 노력중이다.

특허청 문삼섭 산업재산보호협력국장은 "기업 간 경쟁이 심화되는 글로벌 경영환경에서 우리기업들이 자신의 핵심기술을 지식재산권으로 확보해 활용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대한변리사회와 함께 최일선에서 해외 지식재산권 출원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변리사들에게 유용한 실무정보를 제공키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s050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