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엘리스, 올해 매출액 100억원 넘었다…역대 최대 실적

등록 2021.12.07 15:08: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년 대비 240% 상승한 수치
누적이수자는 약 20만명으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디지털 교육 실습 플랫폼 엘리스가 올해 매출액 100억원을 넘어서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인포그래픽=엘리스 제공) 2021.12.0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디지털 교육 실습 플랫폼 엘리스가 올해 매출액 100억원을 넘어서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전년 대비 240% 상승한 수치다.

7일 엘리스에 따르면 누적 이수자는 약 20만명으로 2년 만에 5배 이상 급증했다. 학습자 누적 코딩 시간은 약 148만 시간, 수정한 코드 개수와 파일 개수는 각각 9억705만7178개와 891만6332개다.

회사 측은 이번 실적에 대해 교육 플랫폼 기술 경쟁력과 전 사업분야의 고른 성장이 더해진 결과라고 설명했다. 사업 분야로는 플랫폼을 활용한 교육뿐만 아니라 개발자 채용과 평가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엘리스는 지난해부터 고용노동부에서 실시하는 K-디지털 트레이닝 훈련(KDT)에도 참여하고 있다. 훈련생은 아마존, 삼성전자, 네이버, 카카오, 마켓컬리, 엔씨소프트, 넥슨 등 국내·외 유수 정보기술(IT) 기업에 개발자로 취업했다.

김재원 엘리스 대표는 "앞으로 사업 분야를 확대해 개발자가 더욱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