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무역협회, '글로벌 공급망 민간 모니터링 TF' 가동

등록 2021.12.09 14:50: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한국무역협회는 9일 서울 강남구 트레이드타워에서 '글로벌 공급망 민간 모니터링 TF'를 발족했다고 밝혔다.(사진=한국무역협회 제공) 2021.12.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정규 기자 = 한국무역협회가 종합상사 등 기업들과 글로벌 공급망 모니터링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가동한다.

무역협회는 9일 서울 강남구 트레이드타워에서 '글로벌 공급망 민간 모니터링 TF'를 발족했다고 밝혔다.

이날 TF 발족식에는 무역협회와 수입협회, 삼성물산·GS글로벌·LX인터내셔널 등 종합상사 및 현대자동차·세아제강·엑시콘·주성엔지니어링·일진그룹 등 수출기업까지 10개사가 참석했다.

무역협회는 TF 참여기업들의 국내외 조직망과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의 분석기능을 결합해 주요 핵심 품목들의 해외시장 동향, 국내 수급 상황을 정기적으로 모니터링한다는 계획이다. 또 이상 징후 발견시 정부와 신속히 정보를 공유하고 공동 대응할 계획이다.

이관섭 무역협회 부회장은 "요소수 부족과 같은 글로벌 공급망 이슈는 민·관이 함께 대응해야 하는 복합적 사안"이라면서 "협회는 민간 상사와 수출입 기업의 국내외 모니터링 기능을 강화하고 정부와 긴밀히 협력해 제2의 요소수 품귀 사태를 사전에 예방하고 조기 대응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