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구로구, 맞춤형 스마트폴 116곳 설치…가로등·CCTV·통신 통합

등록 2022.01.18 18:31: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범죄 예방, 교통 안전, 무단투기 방지, 와이파이 기능 등"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구로형 스마트폴. (사진=구로구 제공). 2022.01.1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서울 구로구가 지역 맞춤형 '구로형 스마트폴'을 116개소에 추가 설치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로써 구로구는 모두 153곳에 스마트폴을 구축하게 됐다.

구로형 스마트폴은 가로·보안등, CCTV, 통신주 등 다양한 기능을 하나의 지주에 통합해 범죄 예방, 교통안전, 무단투기 방지, 와이파이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구는 교통량과 유동 인구가 많은 주요 도로와 교차로 등 34곳에는 '가로등 스마트폴'을 설치했다. 가로등 지주에 ICT(정보통신기술)를 결합한 지능형 CCTV 기능, 와이파이, 로라망 기능을 통합한 것이다.

구로동과 개봉동 주택가, 이면도로 등 61곳에는 'CCTV 스마트폴'을 설치했다. 구로경찰서와 협력을 통해 112 신고다발지역, 여성안심귀갓길 등을 중심으로 설치 지점을 선정했다.

어린이보호구역에는 통학길 안전 강화를 위해 '통합안전 스마트폴' 18대를 구축했다. 교통 표지판, 불법 주정차 단속, 방범 CCTV 기능과 함께 운행 차량의 속도, 안전문구를 송출하는 LED전광판, IP비상벨도 설치했다.

안양천 3곳에는 '다기능 통합 스마트폴'을 설치했다. 구로 올레길 등 안양천 명소화 구간을 이용하는 지역주민의 안전을 지키고, 미세먼지 재난상황 알림 전광판과 공공 와이파이 등 스마트도시 서비스도 제공한다.

구로구 관계자는 "구로형 스마트폴 설치 전 해당 지역의 세밀한 분석과 현장 조사를 실시했다"며 "앞으로도 스마트 기술을 활용해 주민의 안전과 편의를 최대화 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