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현대제철, 철강價 2분기부터 상승 전망…"올해도 견조한 실적 유지"

등록 2022.01.27 14:26:23수정 2022.01.27 16:09: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현대제철은 현재 조정 국면에 있는 철강재 가격이 2분기(4~6월)부터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따라 올해 역시 지난해에 이어 견조한 실적을 유지할 수 있을 것으로 자신했다.

27일 열린 2021년 실적발표 콘퍼런스콜에서 현대제철 김원배 상무는 "중국의 수요 둔화 우려와 지난해 급격한 가격 상승 영향으로 철강재 가격이 조정기를 거치며 약세를 보였다"며 "중국 금리 인하 등 경기부양책으로 철강 선물 가격이 안정되고 있어, 3월부터 수요 회복에 따라 철강재 가격이 반등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상하반기 자동차강판 가격을 인상한 것이 반영되고 있어 올해 안정적인 실적을 유지하는데는 문제가 없다"며 "국내 수요산업 또한 견조해 철강재 가격은 1분기 조정 후 2분기부터 상승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부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kdol9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