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지난해 증시 관련대금 5경5542조…전년比 7.6%↑

등록 2022.01.28 09:34:28수정 2022.01.28 11:23: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일평균 처리대금 223조원

associate_pic

최근 5년간 자본시장관련대금 현황(단위 : 조원)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지난해 한국예탁결제원을 통해 처리된 자본시장관련대금이 5경5542조원으로 집계됐다. 전년(5경1626조원) 대비 7.6% 증가한 규모다.

자본시장관련대금은 자본시장에서 예탁결제원의 업무수행에 수반돼 처리된 대금이다. 주식·채권 등의 매매결제대금, 등록증권원리금, 집합투자증권대금, 주식권리대금 등이다.

28일 예탁원에 따르면 지난해 일평균 처리대금은 223조원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7년 일평균 처리대금 125조원에 비해 최근 5년간 약 1.8배 증가했다.

자본시장관련대금의 규모는 ▲주식·채권 등의 매매결제대금 5경1249조원(93%) ▲등록증권원리금 2408조원(4.4%) ▲집합투자증권대금 1308조원(2.4%) 등 순으로 집계됐다.

매매결제대금 중에소는 장외 환매조건부채권(Repo) 결제대금이 4경4171조원으로 가장 큰 비중(86.2%)을 차지했다.

이어 채권기관결제대금 5741조원(11.2%), 장내채권결제대금 640조원(1.2%), 주식기관결제대금 462조원(0.9%), 장내주식결제대금 235조원(0.5%) 순으로 나타났다.

장외Repo결제대금은 4경4171조원으로 전년(4경1036조원) 대비 7.6% 증가했다.

채권관련결제대금은 6,81조원으로 전년(5625조원)대비 13.4%, 주식관련결제대금은 697조원으로 전년(555조원)대비 25.6% 각각 늘었다.

예탁원 관계자는 "장외Repo결제대금이 증가한 것은 단기자금시장인 콜시장이 은행중심으로 운영되고, 증권사 및 자산운용사 등 제2금융권은 단기자금 조달 수단으로 장외Repo거래를 적극 활용하는 데 기인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