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모든 생명이 함께'…생물다양성의 날 기념행사 개최

등록 2022.05.18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속가능 미래 위해 생물다양성 증진 필수"
야생동물 영상 온라인 공모전 등 홍보활동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생물다양성의 날(철새의 날) 기념행사 포스터(자료=환경부 제공)

[서울=뉴시스] 오제일 기자 = 환경부는 오는 19일 국립생태원에서 '2022년 생물다양성의 날 및 철새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매년 5월22일)은 1993년 유엔 총회에서 생물다양성 인식 제고 및 보전 참여 등을 목적으로 제정됐다. 우리나라는 2010년부터 정부 차원의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기념행사에는 유제철 환경부 차관, 이우성 충청남도 문화체육부지사, 노박래 서천군수, 조도순 국립생태원장 등 50여명이 참석한다.

올해 주제는 '모든 생명이 함께하는 미래, 우리가 만들어요!'다. 지난 2년간 '자연에 답이 있다'를 화두로 우리가 겪고 있는 위기의 해결책을 자연에서 찾을 것을 강조했다면, 이제는 그 답을 토대로 새로운 미래로 나아가자는 의미를 담았다.

환경부는 기념행사를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서는 생물다양성 증진이 필수적이고 이를 위해 모두의 실천이 중요함을 강조할 예정이다. 생물다양성 증진과 철새 보호에 기여한 유공자 9명에 대한 정부포상도 진행한다. 행사 내용은 환경부 유튜브와 생물다양성의 날 누리집을 통해 중계된다.

아울러 생물다양성의 가치를 알리고 야생동물은 소유대상이 아니라는 사회적 인식전환을 위한 홍보활동도 펼쳐진다.

아이들을 위한 만들기 체험도구(550개)가 생물다양성의 날 누리집을 통해 무료 배포되고, 이를 제작한 사진 인증 행사가 진행된다. 이와 함께 '자연이 체질'이라는 홍보 표어에 맞춘 야생동물 영상 온라인 공모전(총상금 1000만원)도 5월19일부터 8월19일까지 진행된다.

유제철 환경부 차관은 "생물다양성은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가 지닌 가장 소중한 자산"이라며 "생물다양성의 날을 맞이하여 모든 생명이 함께하는 미래를 위한 생활 속 실천에 나서달라"라고 요청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afk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