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최고의 시즌' 보낸 손흥민…첫 EPL 득점왕으로 피날레

등록 2022.05.23 02:23: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정규리그 23골로 살라와 공동 득점왕…아시아 선수 최초

올 시즌 차범근 넘어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 경신

아시아 선수 유럽 1부리그 최다골 경신

자신의 한 시즌 정규리그(23골)와 공식전 최다골(24골) 신기록

소속팀 토트넘, 리그 4위로 3시즌 만에 UEFA 챔스 티켓 확보

associate_pic

[노리치=AP/뉴시스]손흥민이 EPL 공동 득점왕에 올랐다. 2022.05.22.

[서울=뉴시스]안경남 기자 = 축구 종가 잉글랜드 무대에서 거침없는 질주를 이어 온 손흥민(30·토트넘)이 아시아인으로는 첫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오르며 역대급 시즌을 완성했다.

손흥민은 23일 0시(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시티와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최종 38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로 나와 풀타임을 소화하며 리그 22, 23호골을 터트렸다.

토트넘의 5-0 대승에 앞장선 손흥민은 정규리그 23골로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와 공동 득점왕이 됐다.

이번 시즌 감독 교체 등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토트넘은 안토니오 콘테 감독 체제에서 리그 4위(승점 71·22승5무11패)로 시즌을 마치며 3시즌 만에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획득했다.

토트넘에 챔피언스리그 티켓을 안긴 손흥민은 '커리어 하이'로 불렸던 지난 시즌을 넘어 역대급 시즌을 또 경신했다.

손흥민은 올 시즌 EPL 무대에서 35경기 동안 23골(7도움)을 폭발시키며 자신의 한 시즌 정규리그 최다골 기록을 다시 썼다.

associate_pic

[노리치=AP/뉴시스]손흥민, 리그 22~23골 폭발. 2022.05.22.

손흥민의 기존 리그 최다골 기록은 2020~2021시즌 작성한 17골이었는데, 이를 무려 6골이나 넘어섰다.

지난 시즌 어깨를 나란히 했던 '차붐'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이 1985~1986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 소속으로 달성한 17골을 가뿐히 넘어서며 한국 선수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 기록도 세웠다.

또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이른바 유럽 5대리그(EPL·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이탈리아 세리에A·독일 분데스리가·프랑스 리그1)에서 20골 고지를 밟았다.

그리고 리그 23골로 알리레자 자한바크시(페예노르트)가 보유한 아시아 선수 유럽 1부리그 한 시즌 정규리그 최다 득점(21골)도 경신했다.

자한바크시는 AZ알크마르서 뛰던 2017~2018시즌 네덜란드 에레디비지에서 21골로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유럽 1부리그 득점왕에 오른 바 있지만, 네덜란드리그는 빅리그로 분류되진 않는다.

associate_pic

[노리치=AP/뉴시스]손흥민이 첫 EPL 득점왕에 올랐다. 2022.05.22.

2015년 토트넘 입단 후 단짝 해리 케인에 밀렸던 리그 득점도 올 시즌은 팀 내에서 가장 많다. 케인은 이번 시즌 리그에서 17골을 넣었다.

손흥민은 더불어 7도움으로 공격 포인트 부문(30개)에서도 살라(36개)에 이어 2위에 올랐다.

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1골(1도움)을 포함하면 올 시즌 공식전에서 총 24골(8도움)로 지난 시즌 작성한 자신의 한 시즌 공식전 최다 골(22골) 기록도 넘었다.

영혼의 파트너인 케인과 EPL 통산 최다 합작골 기록 경신도 빼놓을 수 없다.

손흥민과 케인은 이번 시즌까지 41골을 합작하며 프랭크 램파드-디디에 드로그바(36골 첼시)를 넘어 새 역사를 썼다.

associate_pic

[노리치=AP/뉴시스]손흥민과 케인이 승리를 즐기고 있다. 2022.05.22.

역대급 시즌의 하이라이트는 최종전 EPL 득점왕 등극이었다.

노리치시티와 리그 마지막 경기를 앞두고 살라에 한 골 뒤졌던 손흥민은 이날 두 골을 몰아넣으며 살라를 앞질렀다.

비록 울버햄튼전 교체로 나선 살라가 한 골을 추가해 두 선수가 23골로 동률을 이뤘지만, 득점왕 타이틀은 똑같이 나눠 가졌다.

EPL은 득점수가 같으면 출전 시간 등 다른 기록을 따지지 않고 공동 득점왕으로 인정한다. EPL 역사상 공동 득점왕이 나온 건 5번째다.

아시아 선수가 EPL은 물론 유럽 5대리그에서 득점왕에 오른 것도 손흥민이 최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