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쾅쾅' 괴력의 박병호, 5G 연속 대포·연타석 홈런(종합)

등록 2022.06.30 19:55: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통산 홈런 단독 4위 등극
시즌 25·26호 홈런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30일 오후 대구 수성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 3회초 무사 1루 상황에서 KT 박병호가 투런 홈런을 때리고 있다. 2022.06.30. lmy@newsis.com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박병호(36·KT 위즈)가 5경기 연속 대포에 연타석 홈런까지 때려냈다.

박병호는 30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쏠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 4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 4회 연타석 홈런을 날렸다.

KT가 2-0으로 앞선 3회초 무사 1루 상황에 타석에 들어선 박병호는 상대 선발 데이비드 뷰캐넌의 2구째 커터를 잡아당겨 왼쪽 담장을 넘기는 투런 아치를 그려냈다.

박병호는 KT가 5-1로 달아난 4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뷰캐넌의 5구째 체인지업을 밀어쳐 우중간 펜스를 넘겼다.

지난 25일 LG 트윈스전부터 5경기 연속 홈런이다. 박병호가 연타석 홈런을 친 것은 개인 통산 21번째다.

전날 통산 홈런 4위이던 양준혁(351홈런)과 어깨를 나란히 했던 박병호는 통산 352호, 353호 홈런을 몰아치면서 통산 홈런 부문 단독 4위로 올라섰다. 통산 360홈런으로 이 부문 3위인 이대호(롯데 자이언츠)도 가시권에 들어왔다.

시즌 홈런 수를 26개로 늘린 박병호는 올 시즌 홈런 부문에서 독주를 이어갔다. 2위 김현수(LG), 이정후(키움 히어로즈·이상 14개)와 격차는 12개로 벌어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