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EMK, 日 만화 '베르사유의 장미' 뮤지컬로 제작한다

등록 2022.12.07 10:48: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내년 12월 세계 초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뮤지컬 '베르사유의 장미' 티저 이미지. (사진=EMK뮤지컬컴퍼니 제공) 2022.12.0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전 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은 일본 만화 '베르사유의 장미'가 뮤지컬로 탄생해 내년에 세계 초연된다.

EMK뮤지컬컴퍼니는 '베르사유의 장미'의 출판사인 슈에이샤와 신작 뮤지컬 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7일 밝혔다. 내년 12월 LG아트센터 서울의 LG 시그니처홀에서 상연된다.

일본 만화가 이케다 리요코가 1972년 첫 연재를 시작해 역대 최고 걸작으로 평가받는 만화가 원작이다. 일본과 한국을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끈 원작은 '오스칼'이라는 가상 인물을 주인공으로 프랑스 혁명의 장중한 역사의 흐름을 극적으로 그려냈다. 1974년 초연돼 내년 50주년을 앞둔 일본 여성가극단 다카라즈카 가극단의 동명의 작품은 2014년까지 500만명 이상이 관람하는 기록을 세웠다.

EMK의 창작(오리지널) 여섯 번째로 탄생할 뮤지컬은 중심인물인 오스칼의 이야기에 주목해 원작의 서사를 유지하면서도 뮤지컬 장르만이 전할 수 있는 감동과 매력을 강조할 계획이다.

유서 깊은 군인 가문의 영애로 태어났지만 가문의 후계자로 군인의 길을 걷는 오스칼과 그녀에 대한 사랑을 감추고 형제이자 친우로 곁을 묵묵히 지키는 앙드레의 이야기를 담는다. 프랑스 혁명을 목도하는 인물들의 성장과 애절한 사랑을 새로운 각도에서 조망할 예정이다.

뮤지컬 '마타하리', '웃는 남자', '엑스칼리버' 등 흥행을 이끈 엄홍현 총괄 프로듀서를 필두로 '프랑켄슈타인', '벤허' 등을 탄생시킨 왕용범과 이성준이 각각 극작 및 연출, 작곡 및 음악감독을 맡는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