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박명수 "스트레스 받으면, 제 차 박으라"…왜?

등록 2021.10.22 13:10:5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명수 2021.10.21.(사진=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인턴 기자 = 개그맨 박명수가 교통사고 당한 일화를 전했다. 

박명수는 22일 방송된 KBS 쿨 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어르신이 모는 택시가 뒤에서 제 차를 박았다. 그냥 가시라고 한 뒤 제 돈으로 고쳤다"고 밝혔다.

이어 "하루는 스쿨버스가 제 차를 박았다. 근데 그 스쿨버스가 우리 딸 민서가 다니는 학교였다"며 "돈 받기가 애매했다. 수리비가 많이 나왔는데 그 차를 그냥 타고 다녔다"고 전했다.

박명수는 "농담으로 스트레스 받으면, 제 차를 박으라고 했다"며 "당연히 그런 사고는 있으면 안 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명수는 2008년 의사 한수민과 결혼해 딸 박민서를 두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