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구시, 태극기 휘날리며 독도의날 '독도사랑 플래시몹'

등록 2021.10.25 11:10: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권영진 대구시장과 2021 미스 대구·경북, 공무원 등 60여명이 '독도의 날'을 맞아 25일 오전 대구시청 별관 101동 앞마당에서 독도사랑 플래시몹을 벌이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뉴시스] 정창오 기자 = 대구시는 '독도의 날'을 맞아 25일 오전 대구시청 앞마당에서 권영진 대구시장, 2021 미스대구·경북, 공무원 등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독도사랑 플래시몹을 개최했다.

올해 독도의날은 고종황제가 대한제국 칙령 제41호(1900년 10월25일)로 독도 주권을 선포한 지 제121주년 되는 뜻깊은 날이다. 대한제국 칙령 제41호는 일본의 독도영유권을 주장하는 1905년 시마네현 고시 제40호를 무력화하는 중요한 역사적 자료이기도 하다.

대구시는 매년 독도의날에 독도 티셔츠 입기 등 다양한 행사를 해 왔다. 올해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독도사랑 플래시몹을 했다. 독도 바로알기의 일환으로 독도를 알아가는 것이 진정한 독도사랑의 출발점이라는 점에 착안했다.

한편 독도에 입도하거나 선회관람자 중 울릉군 독도명예주민이 되고자 하는 사람은 독도 명예주민증 발급(2021년 기준 7만여명)도 가능하다. 발급수수료 및 우편 발송비용은 전액 무상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독도사랑 플래시몹을 통해 일본의 침략적 독도영유권 주장에 대항하고 시민들도 독도의날을 기념하고 독도 주권 수호의지를 다지는 중요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c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