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항시, 지자체 최초 ‘ESG 포항 선포’…선도 도시 발돋움

등록 2021.11.29 17:42: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세계시민도시 ESG 포항 선포식·업무협약 개최
새로운 사회적 가치 실현 통해 세계시민도시로 우뚝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경북 포항시는 29일 오후 시청에서 ‘세계시민도시 ESG포항’ 비전 선포와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포항시 제공) 2021.11.29.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경북 포항시는 지자체 최초 ‘ESG 도시’ 선포를 통해 지속 발전 가능한 세계시민도시로 발돋움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시는 이날 오후 시청에서 ‘세계시민도시 ESG포항’ 선포식과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ESG란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의 머리글자를 딴 단어로 기업활동에 재무적인 요소 이외의 비재무적인 요소인 친환경, 사회적 책임 경영, 지배구조 개선이 중요하다는 의미다.

코로나 팬데믹, 탄소중립 선언, 세계 환경문제 등 새로운 시대적 요구에 따라 최근 대두됐다.

세계 투자 트렌드는 기존 주주 이익극대화에서 ESG 경영실적 즉 사회에서의 기업 존재 가치로 이동했다. 이에 국내 대기업을 중심으로 ESG 경영에 대한 관심과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시는 지자체 최초 ESG 포항을 선포함으로써 산업기반도시에서 ESG 선도 도시로 나아갈 방침이다.

시는 포항만이 가지고 있는 세계 유일한 자원인 UNAI KOREA(반기문 글로벌 교육원), 한동대와 협업해 기업·시민을 대상으로 ESG 세계시민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모든 구성원이 선한 사회 영향력으로 기여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고 관련 신산업 연구와 창업이 특화된 글로벌 혁신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 날 선포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과 반기문 UN 전 사무총장, 유중근 UNAI 한국협의회 이사장, 장순흥 한동대 총장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반기문 전 총장의 기조연설과 주요 내빈 축사, 포항시·반기문글로벌교육원·UNAI 한국협의회·한동대학교 간 ‘세계시민도시 ESG 포항 완성’을 위한 업무협약, ‘포항시 비전’ 주제발표·비전선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반기문 UN 전 사무총장은 이날 지속가능한 세계의 번영을 위해 ‘ESG 가치 실현에 대한 세계시민교육의 필요성’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세계 3대 창업 엑셀러레이터인 스파크랩 김호민 대표는 포항 비전 발표를 통해 "포항은 입지적 조건과 상징성, 자원 등 다양한 장점과 과감한 변화로 기업하기 좋은 미래 신산업의 중심지로 도약하고 있다"며 "포항은 ‘ESG 창업의 최적지’로 한동대와 스파크랩이 한국의 실리콘밸리로서 상생 협력해 롤모델을 만드는데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시는 ESG 맞춤형 교육을 위해 UNAI 한국협의회, 반기문 글로벌교육원 명예원장인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한동대와 업무협약을 통해 ‘제2의 새마을 운동’처럼 포항을 ‘ESG 마인드 교육 발상지’로 만들 계획이다.

반기문 UN 전 총장은 “ESG의 가치는 UN의 이념을 실현하기 위해 기조가 생겼다”며 “UNAI 글로벌 교육을 통해 UN 회원국의 선도 모범사례로 만들어 세계로 뻗어나가는 도시로서의 포항은 이번 선포를 통해 글로벌 인재 양성 최적지로서 새로운 국면을 선점하는 기회를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이강덕 시장은 “포항시는 중추적인 철강산업의 재도약에 이어 이차전지·바이오·수소 등 신산업 생태계가 적극 육성되고 있고, 친환경 그린웨이 프로젝트를 통해 생태복원, 도시숲 환경 개선 등 ESG 가치도 실현하고 있다"며 “이번 ESG 포항 선포를 계기로 세계시민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향후 적극적인 ESG 가치 실현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