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프랑스 파리 일대서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 나와

등록 2021.12.02 19:25:1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최근 나이지리아 방문하고 돌아와
본토 감염 사례는 처음…프랑스령 레위니옹서도 확진자

associate_pic

[파리=AP/뉴시스]프랑스 파리의 에펠탑 앞에 관광객들이 모여 있다. . 2021.06.10.


[런던=뉴시스]이지예 특파원 = 프랑스 본토에서도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가 확인됐다.

프랑스 보건당국은 2일(현지시간) 수도 파리 일대에서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를 발견했다고 밝혔다고 프랑스24 등이 보도했다.

이 확진자는 최근 나이지리아를 방문하고 돌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프랑스령 레위니옹에서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가 확인됐지만 본토에서 나온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프랑수아 델프레시 프랑스 정부 과학자문위원장은 CNN과의 인터뷰에서 우세종인 델타 변이와 신종 오미크론 변이 모두 백신 부스터삿(추가 접종)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미크론 변이는 지난달 24일 남아프리카공화국이 처음 세계보건기구(WHO)에 보고했다.

이후 미국, 한국, 일본, 영국, 독일 등 30여 개국에서 잇따라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가 확인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