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은혜, 코로나19 양성 "동거인 확진 후 감염"

등록 2021.12.09 22:57: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윤은혜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윤은혜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윤은혜는 9일 인스타그램에 "갑작스럽게 전해 드릴 소식이 있어 급하게 글을 남긴다"며 "우리집 식구가 컨디션이 안 좋아서 혹시 몰라 PCR 검사를 했는데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식 듣자마자 나도 검사를 받았는데 오늘 확진 소식을 전달 받았다"고 알렸다.

"즉시 방역당국 안내에 따라 격리 조치하고 회복과 치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속상한 소식 전하게 돼 너무 너무 죄송하다. 다행히 난 큰 증상없이 잘 있으니 너무 걱정마세요, 여러분들도 건강 잘 챙기고 건강 조심하세요"라고 전했다.

윤은혜는 10년지기 매니저, 보컬리스트인 지인과 동거 중이다. 과거 KBS 2TV 예능물 '편스토랑' 등에서 3명이 함께 생활 중인 집을 공개했다. 이들 중 한 명이 코로나19에 확진, 윤은혜는 감염된 것으로 보인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