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준석 “대구 중·남구 전략공천? 여론조사 경선 방침”

등록 2022.01.20 13:51:09수정 2022.01.20 14:3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최고위원회의서 만장일치 동의, 尹후보도 의사 전달”
김재원 최고위원 “실제 전략공천 실현될 가능성 없다”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 당대표실에서 뉴시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뉴시스DB. 2022.01.19. photo@newsis.com


[대구=뉴시스] 정창오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0일 “이번 대통령 선거와 함께 치러지는 보궐선거는 월요일 최고회의에서 여론조사 경선을 우선시하는 방향으로 방침을 정했다”며 “변화가 있으려면 관계자들의 정치적 타협이 있어야 하는데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대구를 방문해 홍준표 의원이 윤석열 후보와 만나 보궐선거 공천과 관련해 서울 종로에는 최재현 전 감사원장, 대구 중·남구에는 홍 의원의 측근인 이진훈 전 수성구청장을 전략으로 공천할 것을 요구했다는 언론보도에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여론조사 경선에 대해 윤 후보와 합의가 됐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권영태 사무총장이 저와 후보 간 의견조율을 통해 논의를 하고 있는 과정이었다”며 “최고위원회의에서 만장일치로 동의했고 후보도 그런 의사를 전달받은 것으로 안다”고 했다.

홍 의원의 요구로 대구 중·남구 보궐선거에 홍 의원의 측근인 이 전 수성구청장의 전략공천될 것이란 언론보도가 나오자 지역 정가에 큰 회오리바람을 일으켰지만 이 대표는 이를 일축한 것으로 해석돼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이 대표는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와의 단일화에 대해서 “저희 당에서 어떤 주체도 추진하거나 검토하고 있는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안다”며 “안 후보도 단일화 군불을 피우면서 정치할 것이 아니라 본인의 실력대로 선거를 치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 중·남구에 출마를 선언한 김재원 최고위원은 이날 뉴시스와의 전화통화에서 (대구 중·남구 전략공천 관련)“보도의 신빙성도 확인할 수 없지만 실제로 (전략공천이)실현될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생각한다”고 선을 그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jc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